제269회 도연스님
목록
방송일 : 2011년 12월 12일

 
269
 
초대작가 : 도연스님 (작가)
 
 

오프닝 : <오늘 뭐 읽으셨어요?>
음악 1 : Waco Brothers – Take me to the Fires
문장의 힘 : 무라카미 하루키 – <잡문집>
◆ 음악 2 : Jose Feliciano – O Little Town of Bethlehem
작가의 방 : 도연 스님
문장의 소리 로고송
PD수첩
음악 3 : Waylon Jennings – Ladies Love Outlaws
클로징포엠 : 「사자의 서(死者의 書)」, 유병록
음악 4 : The honeydogs – fiber optic paramour
 
 
 
작가소개

도연(스님)

직립 보행하는 인간 역시 야생 동물이나 들풀처럼 자연에서 흔적 없이 살아야 한다는 생각을 지닌 자연주의자이자 생태주의자. 철원 DMZ(비무장지대) 포토그래퍼, 생태사진가로 널리 알려졌다. DMZ에서 멀지 않은 지장산 골짜기 두 평짜리 컨테이너에서 지내며 이따금 이동하는 철새를 따라 천수만, 금강 하구, 순천만, 을숙도, 주남저수지, 우포늪에 출몰한다. 불가에 귀의한 후에는 모든 인연에서 자유로워지기 위해 스스로 운수납자의 길을 택했다. 출가에 출가를 더한 것이다.
지장산 골짜기에 둥지를 튼 후에는 자연 및 산새와 더불어 지내며 20그램밖에 안 되는 새들에게서 무소유와 순수함, 진정한 자유의 의미란 무엇인지를 깨치고 있다. 가벼운 날갯짓으로 가지 못하는 곳이 없고, 깃털 하나만으로 충분히 아름다운 존재인 새는 스님에게 곧 부처이며 관세음보살이다.
KBS <무한지대 큐>, SBS <생방송 투데이> <물은 생명이다>, MBC , 아리랑 TV, 불교 TV 등 다수 프로그램에서 산새와 더불어 사는 삶을 소개하고, 현재 다양한 자연과 생태 관련 간행물에 새와 사람, 산에 사는 이야기를 연재하고 있다. 저서로 선문답집 『그래, 차는 마셨는가』(2008), 『나는 산새처럼 살고 싶다』(2011) 등이 있다.

목록

첫번째 댓글을 올려주세요!


wpDiscu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