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음검색]

신석정 신석정
신석정은 우리 근대시사의 대표적인 전원시인이다. 그는 전북 부안 출생으로 본명은 석정(錫正)이다. 그의 집안인 영월 신씨는 조선 말기까지 아전 집안이었는데, 동학혁명이 일어났을 때 대거 참여하였으며 의병 운동에도 가담하였다. 신석정은 부안에서 보통학교를 다니다가 일본인 담임 교사에게 대항하여 항의 데모를 주도하다 무기정학을 맞고는 학교를 한 해 더 다니고 7년 만에 졸업하였다.   가정 형편이 넉넉하지 못하여 진학을 포기한 그는 17세에 결혼하였는데, 매부이자 당시 〈조선일보〉 학예부 […]
sshphy@hanmail.net 신성환
1971년 서울에서 태어나 한양대 국문과 및 동대학원을 졸업했다. 저서로는 『문학의 확장 가능성 탐구(공저)』가 있다. 현재 한양대학교 산학협력단 연구교수로 재직 중이다.
shin6565@hanafos.com 신승철
1965년 충북 청주 출생. 서울예대 문창과 졸업. 경희대 대학원 국문과 석사수료. 1996년 〈세계일보〉로 등단했고, 작품집 『낙서, 음화 그리고 비총』과 장편소설 『크레타 사람들은 거짓말을 하지 않는다』가 있다.
namoo1029@hanmail.net 신영배
1972년 충남 태안 출생. 2001년 《포에지》로 등단. 시집 『기억이동장치』, 『오후 여섯 시에 나는 가장 길어진다』가 있음.
sinsiin@hanmail.net 신영조
1963년 대구 출생. 영남대학교 국문학과 졸업. 현재 대구 대건고등학교 국어 교사로 재직 중. 2005년 〈현대시학〉에 「흐르는 것은 아름답다」 외 4편으로 신인상을 수상하며 데뷔.
sinym74@hanmail.net 신용목
1974년 경남 거창에서 태어나 2000년 작가세계 신인상에 「성내동 옷수선집 유리문 안쪽」 외 4편이 당선되어 등단했다. 시집으로 『그 바람을 다 걸어야 한다』와 『바람의 백만번째 어금니』가 있다. 시작문학상과 육사시문학상 젊은시인상을 받았다.
신용성
1957년 경남 함안 출생. 성균관대 행정학과 졸업. 현재 농협중앙회에 근무. 2006년 〈문학사상〉 신인문학상 중·단편소설 부문에 소설 「정해」가 당선되어 데뷔.
신은수
1979년 서울 출생. 서울예술대 극작과 졸업. 2006년 〈동아일보〉 신춘문예에 희곡 「비싼 사과의 맛」으로 데뷔.
sengkoo52@naver.com 신은영
1985년 태어나, 2008년 〈시인세계〉 신인 작품공모에 「마음의 지도」가 당선되어 등단했다.
신장현 신장현
소설가. 한양대 및 동 대학원 신문방송학과를 졸업했다. 1997년 〈문학사상〉 신인상에 단편 「홍콩의 손거울」이 당선되면서 문단에 나왔고, 이듬해 대산창작기금을 수혜받았다. 첫 소설집 『세상 밖으로 난 다리』(2001)를 펴냈고, 이어서 『사브레』(2002), 『강남개그』(2005)를 발간했다.
1 2 3 4 5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