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음검색]

임수현 임수현
1976년 경남 하동에서 태어났다. 2008년 문학수첩 신인상에 「앤의 미래」가 당선해 작품 활동을 시작했다. 소설집 『이빨을 뽑으면 결혼하겠다고 말하세요』, 장편소설 『태풍소년』이 있다.
nimsen@naver.com 임수현
1976년 경남 하동에서 태어났다. 2008년 문학수첩 신인상에 「앤의 미래」가 당선해 작품 활동을 시작했다. 소설집 『이빨을 뽑으면 결혼하겠다고 말하세요』, 장편소설 『태풍소년』이 있다.
최성열 최성열
\'내가 태어나기 전보다 좀 더 좋은 세상을 만들자\'는 꿈을 가진 대학생입니다. 제가 생각하는 좋은 세상은 \'더불어 사는 세상\'이고요, 그런 세상을 스토리로 만들어서 많은 사람들에게 보여주는 게 구체적인 꿈입니다. 이 일을 할 수 있는 직업을 찾는 중입니다. 그리고 꿈이 하나 더 있는데, 대학을 졸업하고 취직하기 전에 세계일주를 한번 꼭 해보고 싶단 겁니다.
심상대 심상대
1960년 강원도 강릉에서 태어나 고려대 고고미술사학과에서 수학했다. 1990년 〈세계의 문학〉 봄호에 3편의 소설을 발표하며 등단, ‘마르시아스 심’이라는 필명을 한동안 사용하기도 했다. 2001년 제46회 현대문학상을 수상했다.   지은 책으로 소설집 『묵호를 아는가』(1990), 『사랑과 인생에 관한 여덟 편의 소설』(1998), 『늑대와의 인터뷰』(1999), 『명옥헌』(2001), 『심미주의자』(2001), 『망월』(2005)과 연작소설 『떨림』(2000)[…]
sangdae0309@naver.com 심상대
  소설가 심상대(Sim Sangdae)는 1960년 대한민국 강원도 강릉시 옥계면 남양리에서 태어났다. 이후 고려대학교 고고미술사학과를 졸업했으며 1990년 문학전문지『세계의 문학』봄호에 단편소설「猫蛇?」「묵호를 아는가」「수채화 감상」세 편을 발표하며 등단했고 소설집『묵호를 아는가』『사랑과 인생에 관한 여덟 편의 소설』『鳴玉軒』『望月』『심미주의자』, 연작소설『떨림』(sexual thrill) , 중편소설『단추』, 산문집『갈등하는 神』『濯足圖 앞에서』등을 출간했다. 2001년 단편소설「美[…]
이경혜 이경혜
1960년 진주에서 태어나 한국외대 불어교육학을 전공. 1987년 동화 『짝눈이 말』을 발표하면서 작품 활동을 시작. 1992년 〈문화일보〉 동계문예 중편 부문에 「과거 순례」로 당선되었고, 2001년 『마지막 박쥐공주 미가야』로 어린이 부문 한국백상출판문화상을, 『우리 선생님이 최고야!』로 SBS 어린이 미디어 대상 번역 부문 우수상을 수상.   지은 책으로 『형이 아니라 누나라니까요!』, 『어느 날 내가 죽었습니다』, 『유명이와 무명이』, 등이 있고, 옮긴 책으로 『내 사랑 뿌뿌』,[…]
dgjun@kobaco.co.kr 전동균
1962년 경주 생. 중앙대 문예창작학과 및 동 대학원 졸업. 1986년 《소설문학》 신인상 시 당선. 시집 『우리처럼 낯선』 『거룩한 허기』『함허동천에 서성이다』 『오래 비어있는 길』이 있다. 현재 동의대 문예창작학과 교수.
dgjun@kobaco.co.kr 전동균
1962년 경주 생. 중앙대 문예창작학과 및 동 대학원 졸업. 1986년 《소설문학》 신인상 시 당선. 시집 『우리처럼 낯선』 『거룩한 허기』『함허동천에 서성이다』 『오래 비어있는 길』이 있다. 현재 동의대 문예창작학과 교수.
dgjun@kobaco.co.kr 전동균
1962년 경주 생. 중앙대 문예창작학과 및 동 대학원 졸업. 1986년 《소설문학》 신인상 시 당선. 시집 『우리처럼 낯선』 『거룩한 허기』『함허동천에 서성이다』 『오래 비어있는 길』이 있다. 현재 동의대 문예창작학과 교수.
pja832@naver.com 박정애
1970년 경북 청도 출생. 1998년 〈문학사상〉 신인공모에 「에덴의 서쪽」이 당선되어 등단. 강원대학교 스토리텔링학과 교수. 장편소설로 『물의 말』(한겨레출판), 『덴동어미전』(한겨레출판), 『강빈』(예담) 등, 장편동화로 『똥 땅 나라에서 온 친구』(웅진주니어), 『친구가 필요해』(웅진주니어), 『사람 빌려주는 도서관』(좋은책어린이) 등 출간.
1 2 3 4 5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430 431 432 433 434